게임정보
커뮤니티
연재코너


E-sports > E-Sports
  • [피파3 챔피언십] 전경운 "EACC에 꼭 나가고 싶다"
  • 입력 2017-05-27 15:53:01

  • ▲ 이번 시즌도 8강 진출에 성공한 전경운

    27일, 서울 서초구 넥슨 아레나에서 진행된 '피파온라인3 챔피언십 2017 시즌1' 조별리그 5라운드 경기에서 전경운이 승리했다. 상대 송세윤을 3:0으로 제압한 그는 최종성적 2승 1패로 8강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경기 후 전경운은 "이번엔 꼭 EACC에 나가고 싶다"란 굳은 의지를 드러냈다.

    Q. 8강 진출 소감이 궁금하다.

    전경운: 한 단계 넘었다. 원래 목표가 EACC라 멈추지 않고 계속 노력할 예정이다.

    Q. 이번 시즌 컨디션은 어떤가?

    전경운: 좀 불안했다. 지난 두 번째 경기에서 패배하며 1승 1패가 되었는데, '잘못하면 탈락하겠다'란 생각이 계속 들었다. 준비하는 내내 신경이 쓰였지만, 전략을 중앙에서 측면 공략으로 바꾼 게 오늘 주효했다.

    Q. 마지막 경기에서 3:0으로 완승했다. 언제 승리를 직감했나?

    전경운: 두 번째 골을 넣으면서 '이 경기 잡았다'란 생각이 들더라. 그 이후 송세윤 선수가 급격하게 수비가 무너져 세 번째 득점까지 기록할 수 있었다.

    Q, C조의 첫 8강 진출자다. 남은 한 장의 티켓은 누가 획득할 것 같나?

    전경운: 개인적으로는 나에게 승리한 차현우 선수가 8강에 올라갔으면 한다. 그래서 다시 한번 경기해 꼭 이기고 싶다.

    Q. 국내에서는 매 시즌 좋은 성적을 내고 있지만, 아직 EACC 경험이 없다.

    전경운: 지금까지 너무 '준수한 성적'만 기록했다. 정체되지 않도록 이제 치고 올라가야 할 때인 것 같다. 이번엔 EACC에 꼭 나가겠다.

    Q. 8강에서 피하고 싶은 선수가 있나?

    전경운: 강성훈이다. 분석을 굉장히 잘하는 선수인데, 서로 연습을 자주 진행해 내 약점을 잘 알고 있다. 최근엔 연습 경기에서도 승률이 좀 밀리는 부분도 있어 만나지 않았으면 한다. 다른 상대는 누구라도 상관없다. 

    Q. 이번 시즌 목표는 무엇인가?

    전경운: EACC지만, 우승도 노려보겠다.

    Q. 마지막 한 마디를 부탁한다.

    전경운: 잘 준비해서 4강에 가고, 더 나아가 결승까지 가도록 노력하겠다. 그리고 매 경기 재미있는 모습을 팬들에게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