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정보
커뮤니티
연재코너


SPONSORED
메카리포트 > 메카리포트
  • [롤 올스타전 인터뷰] 프로겐, “애니비아는 여전히 쓸만한 챔피언이다”
  • 게임메카 이승범 기자 입력 2014-05-10 22:59:59

  • 한국 시각으로 05월 10일(금), Team ICE가 프랑스 파리의 '르 제니스 아레나'(Le Zenith Arena)에서 진행된 '리그오브레전드 올스타전 2014'(이하, 롤 올스타전) 3일차 이벤트 매치에서 Team FIRE를 압도했다. 이날 롤 올스타전 경기는 팬 투표에서 선정된 10명의 챔피언으로 진행되는 ‘팬 드레프트’ 모드로 진행됐다. 그런데 유럽 Alliance의 미드 라이너 ‘프로겐’ 헨릭 한센이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나 다름 없는 ‘애니비아’로 뛰어난 활약을 펼쳐 관중들의 환호를 한 몸에 받았다.

    이번 경기에서 맹활약한 ‘프로겐’ 헨릭 한센을 만나 롤 올스타전에 참여한 소감과 앞으로의 각오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다. 아래는 인터뷰 전문이다.


    ▲ 롤 올스타전에 뛰어난 활약을 펼친 ‘프로겐’ 헨릭 한센

    - 롤 올스타전에 참가한 소감은

    이번 롤 올스타전에 참가하게 돼서 정말 즐겁다. 2012년에 ‘매드라이프’ 홍민기와 경기한 이후 오랜만에 여러 다른 나라 선수들과 게임할 수 있어 너무 좋다.

    - 관중들이 입을 모아 ‘프로겐’을 외쳤다. 어떤 기분이 들었나

    팬들의 함성을 들어서 정말 기분 좋았다. 하지만 Team ICE에 정말 잘하는 사람이 많은데 나만 돋보이는 것 같아서 마음이 편치만은 않다. 고맙기도하고 미안하기도하고 만감이 교차한다.

    - 이번 경기에서 정말 오랜만에 본인의 트레이드 마크인 애니비아로 경기를 했다. 평가를 하자면 어떤가?

    처음에 할 때는 상대 챔피언이 제드라 라인전이 불리해 잘 할 수 있을까 걱정했다. 하지만 챔피언 킬과 어시스트를 획득하고 의외로 잘 풀렸다. 애니비아를 사용해 팀을 승리로 이끌어 기분 좋다.

    - 애니비아는 여전히 경기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고 보는가? 아니면 고인인가?

    애니비아는 지금도 충분히 좋은 챔피언이다. 하지만 니달리, 오리아나, 그리고 직스 등 이보다 더 좋은 챔피언이 많고, 암살 챔피언에게 약한 모습을 보이고 있어 경기에서 사용하기에는 조금 무리다. 앞에 언급한 챔피언들이 하향되면 쓸 수 있지 않을까 싶다.

    - 워모그와 태양불꽃 망토를 구매해 시즌2 때 즐겨 쓰던 아이템 빌드를 선택했는데 의도인가

    원래는 부정한 아테나의 성배 이후 공허의 지팡이를 구매하려고 했는데 게임이 잘 풀려서 시즌2때 쓰던 아이템 빌드를 선보였다. 재미로 선택한 것이다.

    - 시즌4인 지금도 이 빌드가 괜찮은가?

    죽지만 않으면 충분히 쓸만하다.

    - 현재 진행중인 롤 올스타전 인비테이셔널에서 특별히 응원하는 팀이 있는가

    북미랑 유럽이 잘됐으면 좋겠다. 하지만 이길 것 같은 팀을 응원해야 한다면 SKT T1 K를 응원할 것 같다

    - 이번 한국에서 개최되는 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쉽 2014에 참가할 자신이 있는가

    Alliance에 젊은 선수들이 많이 영입했고, 유럽의 진출 티켓이 3장이나 되기 때문에 충분히 가능하다고 본다.

    - 한국 팬들에게 한마디

    (한국말로) 팬 여러분 감사합니다.


    ▲ 프로겐 선수가 현장에서 한국 팬들에게 전달한 영상 편지



    : 게임메카 이승범 기자 (그란비아, granvias@gamemec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