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정보
커뮤니티
연재코너


SPONSORED
메카리포트 > 메카리포트
  • 롤드컵 4강 오른 로얄 클럽의 인섹, "소속에 신경 쓰지 않는다"
  • 게임메카 김미희 기자 입력 2014-10-06 16:35:08


  • ▲ 롤드컵 4강에 오른 로얄클럽

    로얄클럽이 EDG를 꺾고 롤드컵 4강에 진출했다. 승리의 기쁨과 함께 중국팀 간의 자존심 대결에서 이겼다는 성취감도 얻었다. 또한 두 번 연속으로 롤드컵 4강에 오른 의미 있는 기록도 달성했다. 이번 경기에서 로얄클럽은 기존과 동일하게 원딜 위주의 메타를 보여줬다. '우지' 지안 쯔하오를 중심으로, 그가 충분히 캐리할 수 있는 상황을 만들어주는데 집중했다. 이러한 로얄클럽의 메타는 4강에서도 이어질 전망이다. 게임메카는 로얄클럽과의 인터뷰 전문을 아래를 통해 공개한다.

    힘겨운 승부 끝에 4강에 올랐다. 소감이 어떠한가?

    '콜라' 지양 난: 4강에 출전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

    'corn' 레이 원: 어려운 경기 끝에 4강에 올라가게 되어 기분 좋다.

    '우지' 지안 쯔하오: 4강에 올라가서 행복하다.

    '인섹' 최인석: 오늘은 작년의 '승승패패패'의 아픔이 반복되지 않았다. 그것만으로도 기분 좋다.

    '제로' 윤경섭: '인섹' 선수에게 다시 한 번 '승승패패패'의 기억을 안겨줄 수 있었는데 아쉽다. 다음 기회에 '승승패패패'를 다시 한 번 상기시켜줄 수 있도록 해야겠다.

    마지막 세트에서 '인섹' 선수는 본인이 선호하는 '리신'이나 '렝가'가 아니라 '자르반 4세'를 선택했다. 이유가 무엇인가?

    '인섹' 최인석: 팀 조합을 보니 딜도 나오고, 캐리력도 충분해서 CC기를 넣는 '자르반 4세'를 하는 것이 좋다고 판단했다.

    5세트 챔피언 선택에 대한 다른 선수들의 의견도 듣고 싶다.

    '콜라' 지양 난: 전에 준비해온 챔피언을 위주로 조합을 구성했다.

    'corn' 레이 원: 상대 팀 구성을 보고 그에 맞는 챔피언을 골랐다.

    '우지' 지안 쯔하오: 마지막 세트에서는 자신 있는 챔피언을 선택했다.

    '제로: 윤경섭: 전 세트에 선택한 '나미'와 '쓰레쉬'가 둘 다 져서, 남는 것이 '잔나'밖에 없더라. 그래서 '잔나'를 골랐다.

    로얄클럽은 이번에도 원딜 중심 메타를 보여줬다. 이유가 무엇인가?

    '우지' 지안 쯔하오: 로얄클럽은 원딜에 의존하고 있다고 보일 수 있다. 그러나 팀원이 내가 잘 성장하도록 도움을 주는 구조라 생각한다. 4강이나 결승에서도 비슷한 전략을 사용할 것이다.

    '우지' 선수는 4세트에서 '베인'을 선택한 것이 패인으로 작용했다. 경기가 끝난 뒤에도 표정이 매우 좋지 않았는데 어떤 생각이 들었나?

    '우지' 지안 쯔하오: 내 플레이에 실망하고, 자신감도 떨어진 상태였다. 그러나 팀원들과 대화하며 자신감을 회복하고 바로 경기에 임할 수 있었다.

    '인섹'과 '제로'는 중국팀 소속으로 한국 무대에 돌아온 소감이 어떠한가?

    '인섹' 최인석: 소속에 신경 쓰지 않는다. 나는 로얄클럽의 팀원으로 이 곳에 온 것이다. 남은 경기도 잘 치르겠다.

    '제로' 윤경섭: 중국 소속이기 전에 나는 '리그 오브 레전드' 선수로서 롤드컵에 온 것이다. 클럽에 관계 없이 선수로서 다른 한국팀도 꼭 이기고 싶다.

    '우지' 선수는 '나메이'와의 라이벌 매치에서 승리했다. 4강에서는 나진 실드의 '제파' 혹은 OEM의 '산'과의 대결을 앞두고 있는데 각오가 남다를 것 같다.

    '우지' 지안 쯔하오: OMG와 나진 실드의 원딜은 실력이 그렇게 뛰어나다는 생각이 들지는 않는다. 또한 두 팀 역시 원딜 의존도가 높아서 그다지 두렵지 않다.

    '콜라' 선수는 챔피언 폭이 좁다는 약점이 이번에도 드러났다. 4강에서 어떻게 보완할 생각인가?

    '콜라' 지양 난: 챔피언 목이 넓지 않다는 부분을 인정한다. 특히 '럼블'을 잘 사용하지 못해 아쉽다. 이번에도 갱킹으로 인해 제대로 성장하지 못했다.

    '제로' 선수는 한국에서는 빛을 보지 못하다가, 중국에서 선수 생활에 꽃이 폈다. 

    '제로' 윤경섭: 인생역전이다. 한국에서는 식스맨 노릇을 하다가 중국으로 가게 됐다. 이후 로얄클럽에 소속되어 정규리그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뒀고, 롤드컵 4강에까지 오르게 됐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해서 중국 최고의 서포터 자리를 지키도록 하겠다.

    한편, 리그오브레전드 게임메카에서는 롤드컵에 참가한 프로게이머들의 랭크 및 일반 게임을 볼 수 있는 관전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이 관전 콘텐츠로 롤드컵에 앞서 연습 게임을 진행하는 프로게이머들의 챔피언 선택과 템트리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롤드컵에는 진출하지 못했지만 대표선발전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던 다른 선수들의 전적도 확인 가능하다.

     팀 라인 선수 닉네임 소환사명 랭크 게임 전적 
     Najin W Shield 탑
     Najin Save
     나진 세이브
     미드 Najin Ggoong 나진 꿍 [링크]
     정글 Najin Watch 나진 와치 [링크]
     원거리 딜러 Najin Zefa 나진 제파 [링크]
     서폿
     Najin GorillA
     Najin Pure
     나진 꼬릴라
     나진 퓨어

     팀
     라인 선수 닉네임 소환사명 랭크 게임 전적 
     SAMSUNG Blue
     탑
     Samsung Acorn
     Samsung Gamsu
     삼성갤럭시 Acorn
     깜 수
     미드
     Samsung dade
     Samsung Hawk
     삼성갤럭시 dade
     호크형
     정글
     Samsung Spirit
     삼성갤럭시Spirit
     원거리 딜러
     Samsung Deft
     삼성갤럭시 Deft
     서폿
     Samsung Heart
     삼성갤럭시 He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