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정보
커뮤니티
연재코너


메카리포트 > 메카리포트
  • 롤드컵 챔피언 공략, SKT 뱅의 원딜 시비르 템트리
  • 게임메카 이승범 기자 입력 2015-10-16 00:50:47

  • 한국 시각으로 10월 1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된 ‘2015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의 조별예선이 모두 마무리되고 8강에 진출할 팀이 가려졌다. 8강에는 한국을 대표해 출전한 SK텔레콤 T1, KT 롤스터, 쿠 타이거즈 등 3팀을 비롯해 유럽의 프나틱과 오리진, 중국의 EDG, 대만이 ahq e스포츠 클럽과 플래시 울브즈가 진출해 4강전 자리를 놓고 다시 한 번 치열한 경쟁을 펼친다. 경기는 15일부터 18일까지 나흘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웸블리 아레나에서 진행된다.


    ▲ 롤드컵 8강 일정 및 대진표

    게임메카에서는 롤드컵 경기를 보기 전 롤드컵에 참여하는 선수들이 사용한 룬, 특성을 소개하는 시간을 준비했다. 롤드컵을 관람하기 앞서 롤드컵에 참여하는 선수들의 템트리를 참고해 실제 랭크 게임에서 활용해보자. 아래는 지난 10월 03일(토) 롤드컵 조별 예선 C조 5경기에서 SKT의 원거리 딜러 뱅이 시비르로 사용한 템트리 공략이다.



    뱅의 시비르 템트리 및 룬, 특성



    ▲ 광역 공격 기술로 라인을 빠르게 정리할 수 있는 원거리 딜러 '시비르'

    뱅은 빠른 미니언 정리를 위해 3레벨까지 ‘튕기는 부메랑(W) -> 주문 방어막(E) -> 부메랑 검(Q)’순으로 기술을 배웠다. 그리고 2레벨부터 적의 견제 공격을 ‘주문 방어막(E)’으로 흡수하며 마나를 수급했다. 기술 마스터 순서는 주 공격 기술인 ‘부메랑 검(Q)’을 우선시 했고, 이후 ‘튕기는 부메랑(W)’을 2레벨까지만 달성한 뒤 ‘주문 방어막(E)’의 레벨을 올렸다. 완성 아이템은 초반 골드 수급을 높이기 위해 ‘탐욕의 검’을 우선 맞췄고, 이후 ‘무한의 대검’과 ‘스태틱의 단검’을 차례로 맞췄다. 또한, 적군에 위협적인 군중 제어 기술이 많은 만큼 ‘수은 장식띠’를 빠르게 구매했으며, 흡혈 아이템으론 ‘피바라기’를 선택했다.


    ※ 챔피언 분석은 안드로이드 어플리케이션 '국민트리'에서 더 자세하게 볼 수 있습니다




    ※ 최종 아이템과 룬, 특성은 경기를 앞두고 연습하는 선수의 랭크 전적을 활용했습니다. 실제 경기와 다를 수 있으니 주의하시길 바랍니다.